> 문화산책 > 행사·전시

문화산책

행사·전시

컵아트 작가 김수민 개인전 28일부터 삼청동 소셜갤러리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3.08.26
월화수목금금 _사이즈  455㎜ × 379㎜ × 70㎜  /  재료  캔버스에 아크릴, 종이컵, 펜


독특한 컵아트로 주목받고 있는 김수민 작가의 두번째 개인전이 오는 28일부터 내달 22일까지 삼청동 소셜갤러리에서 열린다. 


김수민 작가는 매일 한 잔의 커피를 마셔 비워낸 컵에 본인의 재기발랄한 감성을 채워 넣었다.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생활 밀착형 스토리와 멘트 속에 스타벅스의 로고 ‘세이렌’을 배치하여 새로운 의미를 창조해 냈다. 세이렌은 신화 속 주인공. 원래 반은 사람이고 반은 새인데, 서양의 화가들은 반은 사람, 반은 인어의 모습으로 묘사해 그렇게 더 잘 알려져 있다. 현실을 사는 우리의 모습으로 변신한 세이렌, 그 신화속 여인이 겪는 소소한 일상, 무심한 투덜거림에서부터 사회에 대한 유머러스한 풍자까지… 작가가 만들어낸 종이컵 세상에는 다양한 이야기들이 가득하다.


작가는 종이컵에 구멍을 뚫어 빛을 담기도 한다. 구멍이 뚫리는 순간 종이컵으로써의 인생은 끝이 나지만, 구멍이 찾아낸 종이컵 안쪽의 은은한 공간이 또 다른 이야기를 들려준다. 


김수민 작가는 “어느 날부터 나는 테이크아웃 커피를 다 비운 후에 그 컵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며 "카페인섭취로도 해소되지 못한 스트레스와 불평 불만은, 종이컵에 그림을 새기는 행위로 비로소 해소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문의: 02-739-3164

양철준 기자 sn@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