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정보통신

네트워크

정보통신

KT, 스마트폰 선불카드 ‘주머니 카드’ 출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3.10.21




KT는 국내 최초로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에서 발급받아 선불카드처럼 금액을 충전해 신용카드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한 ‘주머니 카드’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주머니 카드’는 은행방문 및 은행계좌가 없어도 스마트폰 현금지갑인 ‘주머니’(ZOOMONEY) 앱에서 바로 신청이 가능하며, 분실신고나 이용정지도 직접 앱에서 간편하게 처리할 수 있다. 또한 결제 시 받는 문자 및 주머니 앱에서 결제금액 및 잔액, 캐시백 내역까지 모두 확인 가능하다.

이는 14세 이상이면 누구나 발급이 가능하므로 청소년들도 쉽고 편리하게 가입이 가능하고, 미리 충전한 금액 내에서만 사용할 수 있으므로 부모들의 자녀 용돈관리 목적으로도 활용할 때 유용하다. 또 주머니 카드를 소지하고 있지 않아도 주머니 앱만 있으면 주요 편의점, 카페 등에서 결제, 모바일 교통카드 충전, ATM 출금(신한은행)이 가능하기 때문에 카드나 현금을 소지하지 않은 상황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직장인은 체크카드와 동일하게 30%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고, 연말까지는 전월 사용 실적에 상관없이 모든 가맹점에서 결제 시 5% 캐시백(월 5천원 한도)도 제공하기 때문에 실속을 추구하는 소액 사용자들도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주머니 카드는 주머니 앱에서 신청하면 본인이 등록한 주소로 배송되며, 배송된 카드를 주머니 앱에 등록 후 사용할 수 있다. 향후에는 주요 KT플라자 및 신한은행 지점에서 주머니 카드를 비치해 바로 수령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주머니 카드 출시를 기념해 주머니 카드 신청, 사용 시 푸짐한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연말까지 시행한다. 주머니 카드를 신청한 고객 중 무작위로 골든티켓을 같이 발송해 주머니 앱에 카드를 등록한 500명에게 3만 원 적립금을 제공하며, 매월 5만 원 이상 결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다양한 상품의 골든박스를 제공한다.

KT Proudct1본부 김형욱 본부장은 “주머니 카드 출시로 신용카드 가맹점 결제도 가능해짐에 따라 스마트폰 현금지갑 서비스인 주머니와 함께 사용하면 현금을 가지고 다닐 필요가 없는 진정한 스마트금융 서비스의 편의성과 혜택을 누릴 수 있다”고 전했다.

주머니 카드 신청 및 등록, 관리는 주머니 애플리케이션 내 ‘MY -> 주머니 카드’메뉴에서 가능하며, 자세한 설명은 올레 스마트 블로그(http://smartblog.olleh.com/3127)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주머니 앱은 KT 올레마켓, 구글 플레이스토어 및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후 휴대폰 번호로 가입하면 되고, 통신 3사 고객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주머니 앱 내 이벤트 배너 및 이벤트 페이지(http://event.myzoomoney.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변미선 기자 m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