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행사·전시

문화산책

행사·전시

문화재청, ‘갑천 - 대전 발굴 50년의 기록’ 특별전 개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06.23

 



문화재청은 (사)한국문화재조사연구기관협회와 함께 오는 26일부터 9월 28일까지 대전역사박물관에서 ‘갑천 - 대전 발굴 50년의 기록’ 특별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특별전시회는 구석기 시대부터 조선 시대까지 대전 지역의 주요 발굴성과를 소개함으로써, 대전의 역사 발전 등 변화상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전시 내용은 구석기·신석기 시대(용호동, 둔산동 유적)부터 청동기·초기철기 시대(괴정동 농경문 청동기와 둔산식·송국리식 주거지)를 거쳐, 원삼국·삼국 시대에 이르기까지 대전의 지리적 중요성을 깨달을 수 있도록 구성됐다.

또한 건물지, 생산유적, 무덤 부장품을 통해 고려·조선 시대 사람들의 생활모습과 정신세계도 함께 배울 수 있도록 준비됐다.

이 외에도 매장문화재 조사를 주제로 한 사진전, 전시회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관람 소감문 공모전과 사생대회,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 체험 과정 등 다양한 행사도 개최한다.

문화재청은 “이번 전시회가 매장문화재의 중요성과 유구한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역사도시 대전’을 널리 알리는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전시회와 부대행사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사)한국문화재조사연구기관협회 정책개발부(042-524-9262)와 대전역사박물관 학예연구실(042-270-8611)로 문의하면 된다.

김영호 기자 ky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