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정보통신

네트워크

정보통신

SK텔레콤, 인천아시안게임 스마트 ICT 인프라 구축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08.19

 



SK텔레콤은 17회 인천아시아경기대회(이하 인천아시안게임)를 역대 최고의 IT대회로 구현하기 위해 역대 아시안게임 보다 수준 높은 모바일 기반 IT·통신·방송 인프라 구축을 마치고 최종 점검에 박차를 가함과 동시에 본격적인 경기 후원 활동에도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2012년 11월 SK텔레콤과 인천아시아경기대회 조직위원회는 통신부문 최상위(Prestige) 등급 후원 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올해 4월 주관통신사업자 계약을 체결했으며, 유선인터넷 시대를 뛰어넘어 모바일을 기반으로 한 ‘역대 최고의 IT대회’ 구현을 인천아시안게임 주요 목표 중 하나로 삼았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은 6개월여에 걸쳐 연 인원 1,000여 명을 투입해 49개 경기장을 비롯해 데이터센터, 국제방송센터 등 100여 개소에 IT·통신·방송 전 분야에 걸친 ‘스마트 ICT’ 인프라 구축을 마무리하고, 한 달 앞으로 다가온 인천아시안게임 성공 개최를 위한 최종 점검에 돌입했다.

특히, 대회 운영에 필수적인 데이터센터와 경기정보처리실 등 IT 인프라와 유무선 통신망, 국제방송센터를 비롯한 방송 인프라 등에 대한 구축이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모든 경기장의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장애 발생 시 대응할 수 있는 ICT 종합상황실인 통합관제센터도 시범 운영 중이다.

또한 안정적인 이동통신서비스를 위해 좁은 공간에 집중되는 트래픽을 정밀한 최적화를 통해 대응할 수 있도록 기지국/중계기와 Giga WiFi를 설치하고, 광대역LTE-A뿐 아니라 2G 이용고객까지도 통합 지원하는 통신장비 설치 및 네트워크 상황실 운영 등 트래픽 지원 대책을 통해 어떠한 상황에서도 끊김 없는 최고 속도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선수단과 심판, 각 기술진 등 국내외 대회 참가자 및 관계자의 통신 편의를 위해 대회기간 중 SK텔레콤 통신지원센터를 설치·운영할 계획이며, 무전기 등 통신 단말기도 임차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개막식이 열리는 내달 19일부터 폐막식인 10월 4일까지 인천 아시안게임 주경기장 북문광장에 기업홍보관을 운영할 계획이다. 400㎡ 공간에 대한민국 ICT 역사를 한 눈에 보여주는 모바일 오케스트라부터 미래를 보여주는 가상현실 체험까지 15개의 첨단 아이템을 선보인다. 이는 인천아시안게임 종료 후에도 다른 행사나 전시관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모듈(Module) 형식으로 제작되며, 인천아시안게임 대회기간에는 방문객 누구나 무료 관람이 가능하다.

한편, SK텔레콤은 아시안게임을 맞이해 오는 31일까지 수도권·강원 지역의 SK텔레콤 공식인증 대리점에서 광대역 LTE-A 단말을 구매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총 100명에게 아시안게임 개막식 티켓(50만 원 상당/인당 2매 제공)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시행 중이며, 내달 5일 추첨을 통해 개막식 티켓을 제공한다.

변미선 기자 m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