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연극·공연

문화산책

연극·공연

문체부, 11월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 풍성

- 엑소, 이승엽 등 ‘문화가 있는 날’에 대한 응원 메시지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11.24




문화융성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11월 ‘문화가 있는 날’에 참여하기를 희망한 문화시설과 문화 프로그램은 20일 기준 총 1,545개로, 지난 1월 첫 시행 이후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오는 26일 ‘문화가 있는 날’에는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와 ‘황태자 루돌프’, 임형주의 ‘로맨틱 콘서트 파이널리(finally, 마침내)’ 등 대형 공연들의 참여와 함께 대표적인 겨울스포츠인 프로배구와 프로농구의 참여도 다시 이루어졌다.

또한 바쁜 직장인을 위해 직장 내 공연도 생겼다. 한국타이어는 이달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직원들을 위한 작은 음악회를 연다.

뿐만 아니라 미래 문화예술기획자를 꿈꾸는 청년들과 한때 슈퍼스타를 꿈꿨던 지역주민들이 직접 만드는 무대도 열린다. 서울 광장동 악스홀에서는 8명의 청년이 기획부터 연출까지 전 과정을 준비한 문화체험 행사 ‘꿈틀쇼: 문화예술청년, 현실의 채널을 틀어라’가 마련되며, 부산시 동래문화회관에서는 마을주민들이 8개월 동안에서 갈고닦아온 기량을 선보이는 오페라 ‘춘향전’이 마련돼 있다.

이번 달 ‘문화가 있는 날’에는 에버랜드·탐앤탐스 등 기업의 참여 확대로, 혜택도 보다 다양해진다. 국내 대표 테마파크인 에버랜드에서는 이번 달부터 ‘문화가 있는 날’ 에버랜드를 찾는 고객에게는 30%, 캐리비안베이를 찾는 고객에게는 20%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커피전문점 탐앤탐스 일부 매장에서는 ‘문화가 있는 날’ 문화티켓을 소지한 고객에 한해, 한 단계 더 큰 음료를 제공하는 음료 사이즈업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를 기획한 탐앤탐스의 이제훈 마케팅기획팀 팀장은 “탐앤탐스는 주요 매장에서 신진 작가 전시 후원을 위한 ‘갤러리탐’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 매월 독립영화 상영회 ‘인디스카이데이’를 개최하는 등 생활 속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행사를 전개하고 있다”며 “매장에서의 다양한 혜택과 함께 문화가 있는 날이 더욱 풍성해지고, 커피와 함께 문화예술과 한층 가까워지기를 바란다”고 문화가 있는 날의 참여 배경을 밝혔다.

이와 더불어 문화예술인들의 ‘문화가 있는 날’ 응원메시지도 이어지고 있다. 엑소(EXO), 김보성, 산이, 아이언 등 대중문화스타와 함께 나영석, 임형주, 이승엽 등 다양한 장르의 인사들이 ‘문화가 있는 날’에 대한 응원 메시지를 남겼다.

국민타자 이승엽은 “문화가 있는 날을 이번에 처음 알았다”며, “시즌이 끝난 후 가족들과 함께 문화가 있는 날을 즐기고 싶다. 여러분들도 문화가 있는 날을 꼭 기억하셨다가 즐거운 문화생활을 누리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스타들의 ‘문화가 있는 날’ 응원메시지는 ‘문화포털’ 사이트 내 ‘문화가 있는 날 웹페이지 (http://www.culture.go.kr/wday)’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문화가 있는 날’ 웹페이지에서는 참여하는 문화시설과 혜택에 대한 안내와 함께 골드클래스 영화관람권 등을 경품으로 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문체부 관계자는 “직장인과 지역주민 등 보다 많은 사람들이 문화가 있는 날을 적극적으로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기획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직장과 학교 등으로 ‘찾아가는 문화가 있는 날’의 사업을 확대하고, 생활문화동호회 활동 지원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효준 기자 lhj@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