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구·경상

지역투데이

대구·경상

경북도, 2015 한류드림페스티벌 경주서 개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5.09.17

경상북도와 경주시, (사)한국연예제작자협회가 주최하고 (재)경주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15 한류드림페스티벌’이 오는 20일 경주에서 개최된다.

‘2015 한류드림페스티벌’은 경북관광자원을 홍보해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하는 한편, 실크로드 경주 2015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염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먼저, 경주예술의전당에서 국내·외 예선을 거쳐 선발된 6개국 12개팀 70여명이 참가하는 ‘K-POP 커버댄스 경진대회’ 결선대회를 시작으로, 경주시민운동장에서 전 세계적으로 한류열풍을 이어나가고 있는 아이돌 가수팀이 대거 참여해 ‘2015 한류드림콘서트’를 진행한다.

‘K-POP 커버댄스 경진대회’에는 50개국 1,400팀이 예선대회에 참가해 러시아, 일본, 필리핀, 중국, 홍콩 등지에서 치열한 경쟁을 통해 결선참가팀을 선발했다. 특히, 결선참가팀들은 오는 18일부터 경주에 도착해 실크로드 경주 2015 행사장, 첨성대, 대릉원, 경주역 등 경주시내 일원에서 축하공연과 플래시몹 이벤트를 펼치는 등 한류드림페스티벌 축제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2015 한류드림콘서트’에는 샤이니(SHINee), 카라, 씨스타, B1A4, 시크릿, 티아라, 빅스(VIXX), 에이핑크, 달샤벳, GOT7, EXID, 비투비(BTOB), 나인뮤지스, 레드벨벳, 러블리즈, 라붐, 오마이걸, CLC, 소년공화국, 루커스, 소나무, 몬스타엑스, 세븐틴, 에이프릴, 다이아, 마이비, 워너비 등 국내 최정상급 아이돌 32개 팀이 참가한다.

이날 행사는 B1A4 의 바로, 산들과 에이핑크 손나은이 함께 진행을 맡았으며, 관람객은 국내외 관광객을 포함해 13,000여명 참가할 예정이다.

도는 본 공연에 앞서 출연 가수들의 레드카펫 입장과 포토타임 시간을 마련해, 또 하나의 놓칠 수 없는 볼거리를 제공한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이번 한류드림페스티벌은 ‘실크로드 경주 2015’ 행사와 연계한 기념행사로 어느 때보다 볼거리, 즐길거리가 풍성한 행사가 될 것이다”며, “전 세계적으로 한류 붐을 불러일으키는 K-POP과 관광을 연계해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우리문화를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민들에게는 함께 참여하는 축제의 장으로 활용해 세대와 국경을 뛰어 넘는 소통의 장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강경희 기자 kk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다도체험·복식체험하러 문화체험관으로 ..
   ‘신안 해상풍력발전단지’ 그린뉴딜 ‘..
   서울시, 한강공원서 재배한 보리‧감자..
   평가 인증 통해 박물관과 미술관의 질..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