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영화·방송

문화산책

영화·방송

영진위, ‘한국영상문화제전2016’ 개최

12월11~12일까지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서 40여 편의 본선 진출작 상영, 시상식 등 진행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6.12.06



영화진흥위원회는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와 함께 오는 12월 11일부터 12일까지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시민들의 대표 영상문화축제인 ‘한국영상문화제전2016’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은 ‘한국영상문화제전2016’은 영상문화 관련 전문가 및 시민 제작자들의 공감과 공유의 장으로 시민영상 콘텐츠 콘테스트 부분에 출품한 전국 300여개 작품 중 본선 진출작과 초청작 40여 편이 상영된다.


행사 프로그램으로는 11일 미디어교강사와 스태프 역량강화를 위한 아이디어 교류의 장인 ‘위키미디어센터’가, 12일에는 시민 영상문화 활성화를 위한 ‘학교 영화교육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와 ‘시민영상콘텐츠 유통 활성화 세미나’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영상문화제전2016 시상식’은 오는 12일 진행된다. 시민영상콘텐츠 콘테스트 본선 진출작 중 우수상 3편과 최우수상 1편을 시상하고, 위키미디어센터에 공모한 미디어교사와 스태프역량강화 아이디어 최우수상 각 1개, 지역미디어센터의 종합평가를 통해 한국영상문화제전2016 대상이 수여된다.


시상규모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1점,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상 2점, 대한노인회장상 1점,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상 1점, 롯데시네마상 1점, 케이블TV VOD 1점 이상 총 7점이며, 시상금은 총 2,200만원이다.


또한 시상식에서는 청소년 영화교육 활성화와 시민영상 배급 유통 구조 마련을 위한 업무협약이 롯데시네마, 케이블TV VOD와 각각 체결된다.


이 외에도 행사기간 동안 드론, VR시스템 체험 부스 및 지역미디어센터 공유형 웹플랫폼 체험 부스, 시민영상콘텐츠를 볼 수 있는 멀티미디어룸 등이 상시 운영될 예정이다.


영화진흥위원회 김세훈 위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한 해 동안의 지역미디어센터의 성과를 알리고 지역 시민영상 기반 확산과 장려를 위한 대표적인 시민영상축제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조정민 기자 jjm@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