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경제 > 부동산·건설

부동산·경제

부동산·건설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9개 종전부동산 새 주인 찾는다

5일 투자설명회서 잠재적 투자자 대상 전문가 특강·심층 상담부스 제공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7.02

국토교통부는 수도권 과밀 해소와 지역 간의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하여 혁신도시 등 지방으로 이전한 공공기관이 사용했던 부동산의 매각을 위한 ‘2019년 제1차 종전부동산 투자설명회’가 열린다.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백경비엠에스가 주관하는 이번 설명회는 투자회사·건설사·자산운용사·금융사 및 개인투자자 등을 대상으로 매각 대상 물건에 대한 상세한 투자정보를 제공하기 위하여 개최된다.


참가는 주관사인 ㈜백경비엠에스 홈페이지(www.baekgyung.co.kr)를 통하여 사전신청이 가능하다.


매각 대상 부동산은 총 19개로 정부 소속기관인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중앙119구조본부 2개 기관, 정부 산하기관인 한국산업단지공단 등 10개 기관의 종전부동산과 매입공공기관 한국농어촌공사, 한국자산관리공사가 보유 중인 7개 부동산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행사에는 ‘부동산시장 전망 및 주거복지로드맵과 연계한 종전부동산 활용방안’에 대하여 한국건설산업연구원 김성환 부연구위원의 전문가 강연에 이어 종전부동산 등 매각대상 개별 물건의 소개가 진행된다.


또한, 본 행사 진행에 앞서 공공기관 매각 담당자들이 참석하여 운영하는 상담부스가 설치될 예정이며, 이를 통하여 보다 심도있는 개별 상담이 가능하도록 준비하였다.


국토교통부는 이제까지 총 119개의 종전부동산 중 107개의 물건을 매각하였으며, 매각완료된 종전부동산은 개발을 통한 주거시설과 부동산 간접투자기구를 활용한 상업시설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되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향후에도 종전부동산의 매각을 위하여 투자설명회 개최 등 홍보와 더불어 미매각 부동산의 매각 장애요인 개선, 매각방식 다양화, 부동산별 맞춤형 매각전략 수립 등을 통하여 잔여 종전부동산의 원활한 매각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김대호 기자 kd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세계최초 정지궤도 미세먼지·적조 관측..
   국립과천과학관, 울릉도 어린이들에 과..
   스마트시티 솔루션, 온라인 장터 열린..
   농촌이 들려주는 소리로 치유(힐링)하..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자금조달계획서 등 실거래 고강도 집중..
   부동산업 미래 인재 키운다, 창업 경..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