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일반

산업

일반

베트남 진출기업 대상 「2019 통상정책 해외설명회」개최

호치민 주재 섬유, 신발기업 등 관계자 100여명 대상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7.17

산업통상자원부는 7월 16일(화) 베트남 호치민 롯데 레전드 호텔에서 우리나라 베트남 진출기업 및 현지기업 관계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2019년 통상정책 해외설명회」를 개최한다.


통상정책 해외설명회는 2010년부터 이어져 올해 10년째를 맞는 행사로, 이번 행사는 미‧중 무역분쟁 파고(波高) 등 통상환경의 불확실성이 심화됨에 따라 우리나라 진출기업, 현지기업과 함께 현재 베트남의 통상환경 이슈를 정확히 진단하고 FTA 네트워크를 활용한 다각적인 수출 진흥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추진된다.


< 2019 베트남(호치민) 통상정책 해외설명회 개요 >


▪ 일시/장소 : 7.16(화) 09:30~12:00, 베트남 호치민 롯데 레전드 호텔
▪ 참석자 : 산업부 통상국내대책관, 주호치민 대한민국 총영사,KOTRA 무역관장, 우리나라 진출기업 및 현지기업 관계자 등 100여명
▪ 주요 프로그램 : ① 국제 통상 주요 현안과 베트남 (이혜민 법무법인 김앤장 고문)② 글로벌 통상환경 변화에 따른 베트남 비즈니스 동향  및 기업지원 안내(윤주영 KOTRA 호치민 무역관장)③ 한국의 베트남 투자현황 및 전망(베트남 IPCS Nguyen Ngoc팀장)④ 베트남 FTA 네트워크 활용방안 및 성공사례 (관세법인 신한 최대규 이사)


본 행사가 개최되는 베트남은 신(新) 남방정책의 가장 중요한 파트너이자 한국 제4위 교역국으로 그 중 호치민은 1인당 GDP가 가장 높은 소비문화 중심의 경제도시로서 섬유‧신발 등 연관 산업이 발달하여 외국기업 투자도시로 각광받고 있으며 우리나라 기업들이 다수 진출해 있는 지역이다.


또한, 한국-베트남 FTA(‘15년) 발효 이후 보호무역주의 대두와 최근 베트남-EU 간 FTA(사실상 모든 상품의 관세철폐 등) 서명 등으로 급변하는 통상환경과 관련한 정보 및 대응전략을 원하는 진출기업의 수요가 줄곧 증가하고 있다.


본 행사는 통상 분야에 능통한 대한민국 전문가와 베트남 현지 전문가가 진행하는 4가지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며,


한국-베트남, 한국-ASEAN, 베트남-EU, CPTPP 등 현재 베트남의 FTA 네트워크 관련 정보를 현지기업에 제공하는 한편, 베트남 현지 교역‧투자환경 관련 KOTRA 차원의 현지기업 지원방안과 베트남의 외국기업 투자지원제도, 관세인하 및 원산지 누적기준 등에 대한 베트남 FTA 네트워크 활용 수출 진흥방안 등이 소개될 예정이다.


이날 축사를 맡은 김형주 산업부 통상국내대책관은 “베트남은 교역이나 투자규모에서 한국 산업에서 꼭 필요한 新 남방정책의 가장 중요한 파트너이자 한국기업의 글로벌 생산기지”라며 양국의 관계를 강조하는 한편,


“이번 통상정책 해외설명회가 앞으로 지속될 미중 무역분쟁 파고와 일본의 對한 수출규제 조치 등과 같은 불확실한 통상환경 속에서 한국-베트남 양국 기업이 위기 극복을 위한 도약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호열 기자 khy@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사람유두종바이러스백신 1차 접종 완료..
   전남, 임산부에게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러시아와 세계 원전분야 공급망 협력에..
   재활로봇 중개연구에서 보급·활용까지 ..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자금조달계획서 등 실거래 고강도 집중..
   부동산업 미래 인재 키운다, 창업 경..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