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구·경상

지역투데이

대구·경상

경상남도, ‘제49회 대한민국 공예품대전’ 시도 단체상부문 2년 연속 최우수상 수상

인상 부문에서도 김해시 임영택 대통령상, 거창군 이혁 국무총리상 수상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8.26

▲ 대통령상임영택작가(김해) 아름다운가야찻자리


경상남도가 문화재청 주최로 개최된 ‘제49회 대한민국 공예품대전’ 시도 단체상부문에서 2년 연속 최우수상의 영예를 누렸다.

 
개인상 부문에서도 김해 임영택 씨가 대통령상을, 거창군 이혁 씨는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49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공예품대전’은 1971년에 시작된 이래 공예발전과 함께 성장한 유서깊은 행사로 매년 우수공예품을 발굴․선정하고 전시를 통해 공예품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있는 대회다.

 
오는 10월 31일 군산 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개막식 및 시상식을 시작으로 11월 3일까지 입상작들을 전시할 예정이다.

 
국내 학계·업계·관련기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각 시도별 예선을 거쳐 본선에 진출한 454점의 작품에 대하여 4차에 걸친 엄정한 심사를 거쳐 최종 입상작 234점을 선정했다.

 
이번 ‘대한민국 공예품대전’에 경상남도는 개인상 부문에 42점을 출품해 대통령상에는 김해시 임영택 씨의「아름다운 가야 찻자리」(도자공예)가, 국무총리상에는 거창군 이혁 씨의「보(寶)-유기 2인 식기세트(도금)」(금속공예)가 선정됐다.

 
이 외에도 장려상 7점, 특선 5점, 입선 12점 등 총 26점의 도내 공예 작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경상남도는 입상자 수 및 개인상 수상등급에 의해 평가되는 ‘시도 단체상 부문’ 최우수상에 2년 연속 수상했으며, 최근 5년 간 단체상부문에서 4회 입상하는 등 경남 공예산업의 우수성과 경쟁력을 널리 알리고 있다.


김기영 경상남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이번 공예품대전에서 경남 공예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며 전통공예 계승에 열정을 다하신 도내 모든 공예작가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지난 7월「경상남도 공예문화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가 제정되어 공예문화산업에 대한 지원근거가 마련된 만큼 지역 공예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49회 대한민국 공예품대전 입상결과는 홈페이지(http://kohand.smplatform.go.kr) 공지사항에 게재되며, 자세한 사항은 경상남도 소상공인정책과(055-211-3435)나 경상남도공예협동조합(055-266-4044)으로 문의하면 된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플라스틱 없는 깨끗한 바다! `제19..
   군 급식의 맛을 개선하기 위한 조리특..
   원전 전(全)주기 분야 수출활성화로 ..
   치매국가책임제 시행 2년, 주요 성과..
   부동산업 미래 인재 키운다, 창업 경..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9개 종전부..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