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일반

산업

일반

태양광 연계 에너지저장장치, 안전한 전력수급 자원으로 활용

8.4~9.12일 전력수급 활용 시범 운영 시행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0.08.05

산업통상자원부는 태양광 연계 ESS를 전력수급 자원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8월 4일부터 9월 12일까지 「태양광 연계 ESS의 전력수급 활용 시범운영」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운영은 지난 7월 재생에너지 연계 ESS 운영제도 개선이후 태양광 연계 ESS의 충ㆍ방전시간 조정을 통한 전력수급 활용 가능성과 화재안전성 등을 시험하기 위해 산업부와 전력유관기관(한전, 전력거래소, 에너지공단, 전기안전공사) 공동으로 시행한다.


시범운영 계획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기간은 여름철 전력수급 대책기간(7.6~9.18) 중 전력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8월부터 6주간 시행한다.
 

대상은 관련 업계와 사전협의를 통해설비상태를 모니터링할 수 있는 인력이 상주하고 있는 현장을 위주로 배터리ㆍPCS 제작사, 설비용량 등을 고려하여 15개소를 선정하였다.


운영방안은 현재 일정시간(10~16시) 충전 후 사업자 임의로 방전하는 방식에서 여름철 피크시간대(15~18시)에 집중 방전할 수 있도록 충·방전시간을 조정하여 운영신뢰성과 안전성,출력제한 성능 등을 평가한다.

 
시범운영 기간 중 충·방전 시간은 화요일~토요일은 아침 9시부터 15시까지 충전한 후 당일 15시 또는 16시부터 20시까지 방전하되, 전력수요가 낮은 일요일은 ESS용량의 일부를 충전만 하고, 월요일 오전에 추가 충전하여, 수요가 높은 오후시간에 방전한다.


※ 일요일은 8∼14시에ESS용량의70%를 충전한후 방전하지 않고, 월요일 8∼14시에 30%를 추가충전하여 14∼18시에 방전

 
한편, 안전한 전력수급 자원으로 활용하기 위해, 산업부와 전력유관기관은 충‧방전시간 변경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ESS 온도 상승 등 위험요인을 면밀히 모니터링하여 ESS 화재안전성 등을 확인한다.

 
특히,업계 및 관련기관 협조를 통해 화재 예방대책을 사전에 충실히 마련하여 설비안전 확보에도 만전을 기한다.
 
시범운영 이후 산업부는 계절별 수요특성에 맞게 충・방전시간을 조정하는 등 태양광 연계 ESS를 전력수급 자원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구체화하고, 활용도를 지속적으로 높여나갈 계획이다.
 
태양광 연계 ESS의 경우, 충전은 정해진 시간(10~16시)에 하되 방전은 사업자 임의로 해왔는데,금번 시범운영을 통해 전력 피크시간에 집중 방전하게 됨에 따라 ESS 활용도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산업부는 밝혔다.


아울러, 이번 시범운영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ESS의 화재안전성과 제어성능이 고도화되면서, 산업경쟁력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호열 기자 khy@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8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8.5만 건,..
   초등생 형제 화재사건 관련, 돌봄 공..
   보건복지부“디딤씨앗통장 만기 적립금 ..
   농식품부,‘2020 국제종자박람회’온..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