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서울·경기·강원

지역투데이

서울·경기·강원

서울대공원, 비대면으로 안전하게 무료 체험‘나혼자 나무탐험’

누구나 현장에서 무료로 체험가능, 다른관람객과 2m 거리 지키며 참여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0.09.25
서울대공원은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혼자 참여할 수 있는 비대면 프로그램인  ‘나혼자 나무탐험’을 11월 30일까지 운영한다. ‘나혼자 나무탐험’은 동물원 입구에서 식물원 가는길에 참여할 수 있으며 사전 예약 없이 무료로 체험가능하다.

 
기존에 진행하던 식물 프로그램들이 숲해설가의 설명과 함께 다수의 참여자들과 어울려 체험했던 것이라면, ‘나혼자 나무탐험’은 타인과의 접촉 없이 리플렛을 가지고 혼자 자율적으로 체험하는 것이다. 리플렛은 각 나무에 설치된 함에 스탬프와 함께 비치되어 있어 자율적으로꺼내서 참여할 수 있으며 나무 지도를 따라 8종류의 나무를 찾아 스탬프를 모두 찍으면 미션이 완료된다.

 
미션 완료시 성공 배지도 선물로 받을 수 있어 성취감과 색다른 즐거움을 느낄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미션 성공 배지는 마지막 8번째 나무 옆 선물함에서 미션 완료한 사람이 한 개씩 가져가면 된다.


리플렛은 동물원 정문 리플렛 거치대에도 비치되어 있다.



 

△ 우리 주변의 나무 이름, 얼마나 알고 있을까?


관람객들은 동물원 내에 많은 나무가 있다는 것은 알아도 눈여겨 보지 않는 경우가 많다. 멸종위기종 동물이나 식물원 안의 식물들이 주된 관람의 목적이기 때문이다. 이번 비대면 프로그램을 통해 동물원 내의 나무를 하나하나 찾아보고 잎 모양을 관찰해보자. 아이들과 함께 가는 교육으로도, 혼자 하는 나무 여행으로도 건강한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동물원 입구에서 식물원 가는 길에 숨어있는 8종류의 나무는 느티나무, 소나무, 튤립나무, 팥배나무, 이팝나무, 칠엽수, 단풍나무, 참느릅나무로 리플렛에는 나무에 대한 재미있는 설명과 함께 나무 지도가 표시되어있다. 나무에 대한 지식을 쌓고 자연의 소중함도 함께 느껴보자.

 
코로나19 확산으로 현장 프로그램이 중단되어 아쉬움을 느꼈을 관람객들을 위해 마련된  ‘나혼자 나무탐험 ’ 프로그램을 준비한 서울대공원 김강환 조경과장은 ‘ 나무와 함께 작은 성취감을 느끼며 잠시나마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를 해소해보길 바란다’고 말하며 ‘코로나 예방을 위해 프로그램 참여시 다른 관람객과 충분한 거리를 갖고 생활수칙을 꼭 준수해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재환 기자 lj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e-모빌리티 기업’ 온라인 투자유치..
   전남도,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온택..
   서울시, 코로나시대 지속가능한 먹거리..
   안전하고 슬기롭게 박물관을 관람하세요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