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경제 > 일반

부동산·경제

일반

새 학기 대학생 한 달 생활비 20~100만 원 이상 ‘천차만별’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3.03.06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천국이 27세 이하 전국 대학생 1,406명을 대상으로 새 학기 생활비와 소비현황을 조사한 결과 한 달 생활비로 평균 38만 6,000원을 지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대학생들의 한 달 생활비 지출 분포를 살펴본 결과 20~30만 원이 29.3%로 가장 많았고, 30~40만 원이 21.9%, 10~20만 원이 16.7%를 차지했다. 이어 40~50만 원(15.2%), 10만 원 이하(5.7%), 60~80만 원(3.7%), 50~60만 원(3.6%), 80~100만 원(2.1%), 100만 원 이상(2%) 순으로 지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는 지난해 3월, 동일 조사에 비해 월 20만 원 이하의 생활비로 빠듯하게 생활하는 대학생들이 늘고, 80만 원 이상의 고비용을 지출하는 대학생이 동시에 늘면서 한 달 생활비 지출도 양극화되는 양상을 보였다.

20만 원 이하가 22.4%로 지난해(15.2%)에 비해 7.2%포인트 증가했고, 30~40만 원의 생활비를 지출하던 대학생들도 26.8%에서 21.9%로 4.9%포인트 떨어졌다. 반면 80만 원 이상은 4.1%로 지난해(1.8%)에 비해 2배나 늘었다. 가장 많은 분포를 차지하는 20~30만 원은 29.3%로 지난해(28.3%)와 비슷한 분포를 보였다.

자취나 하숙 및 기숙사에 거주하는 대학생들은 한 달 평균 생활비가 40만 4,000원으로 조사됐으며, 전체 한 달 평균 생활비는 38만 6,000원으로 작년(38만 4,000원)과 비슷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또 전체 응답자의 57%는 지난 학기에 비해 한 달 생활비 지출이 늘었다고 응답했다. 지출비용이 가장 증가한 항목 1순위는 외식비(24.1%)를, 두 번째는 근소한 차이로 품위유지비(23.1%)를 꼽았다. 이어 교육비(20.3%), 교통비(13.1%), 통신비(5%) 순으로 응답했다.

이처럼 한 달 생활비 지출이 증가하자 대학생들이 가장 많이 허리띠를 졸라맨 항목으로는 유흥비(24%)와 품위유지비(23.6%)를 가장 많이 응답하며 큰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외식비(21.7%)가 3위에 올랐으며, 교통비(12.2%), 교육비(12%), 통신비(6.5%) 순으로 비용을 줄였다고 응답했다.

서울디지털신문 sdnn@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